수능 출제위원장 “예년 출제기조 유지, 국어·수학 선택과목간 유불리 최소화”

김은비 기자
2021-11-18

위수민 2022 대학수학능력시험 출제위원장이 수능 출제기조에 대해 브리핑하고 있다./사진출처=연합뉴스


[뉴스리포트=온라인뉴스팀] 위수민 2022 대학수학능력시험 (이하 수능) 출제위원장이 수능 출제기조와 관련해 “고등학교 정상화에 도움이 되도록 고교 교육 과정 수준에서 예년 출제 기조를 유지했다”고 밝혔다.

 

위 위원장은 18일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수능 출제 방향 브리핑에서 “학교 교육의 내실화에 도움이 되도록 현행 교육과정 범위와 수준을 유념해 출제했다”며 “대학 교육에 필요한 수학 능력을 측정할 수 있도록 출제하고자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앞서 두 차례 시행된 모의평가 결과를 통해 국어와 수학 선택과목별 응시생 수준을 파악해 문항 수준을 유지함으로써 수험생간 유불리 가능성을 최소하고자 했다”고 언급했다.

 

위 위원장의 설명에 따르면 국어, 영어 영역은 다양한 소재의 지문과 자료를 활용해 출제했으며, 수학 영역, 탐구 영역, 제2외국어·한문 영역은 개별 교과의 특성을 바탕으로 사고력 중심의 평가를 지향했다. 또한 교육과정상의 중요도, 사고 수준, 문항의 난이도 및 소요시간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각 문항을 차등배점, 선택 과목에서 과목별 난이도의 균형이 이뤄지도록 출제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2022학년도 수능은 오전 8시 40분부터 전국 86개 시험지구에서 일제히 시작됐다. 


저작권자 © NEWS REPORT(www.news-repor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상호명 : 뉴스리포트 NEWS REPORT 사업자번호 : 728-34-00398  발행인 : 정서우 편집인 : 장찬주  청소년보호책임자: 정서우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5-16(국회대로 66길 23) 산정빌딩 7층 ㅣ 이메일 : korea_newsreport@naver.com

대표전화 : 02-761-5501 ㅣ 팩스 : 02-6004-5930 ㅣ 등록번호 : 서울, 아 05234 등록일 : 2018.06.04

뉴스리포트의 모든 콘텐츠(영상, 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와 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8 뉴스리포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