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 겨울철 미세먼지 대응 위해 전국 운행차 배출가스 특별단속

김은비 기자
2019-10-21

사진 제공=픽사베이


[뉴스리포트=김은비 기자]  환경부는 전국 17개 시도 및 한국환경공단과 함께 겨울철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한 방안으로 운행차 배출가스를 집중 단속한다.

 


인력과 장비의 효율적인 운영을 위해 시도는 경유 차량의 매연 단속에 집중하고, 한국환경공단은 휘발유, 액화석유가스(lpg) 차량을 대상으로 배출가스 원격측정 단속에 나선다. 특히, 미세먼지 배출 비중이 높은 화물차, 도심 내 이동이 잦은 버스 및 학원차 등을 중점적으로 수도권 8곳, 대구, 포항 각 1곳 등 배출가스 정밀검사 대상 지역 총 10곳에서 운행하는 차량을 대상으로 정차 없이 살펴볼 예정이다.  

 


이중 성산대교 북단과 원호대교 남단에서는 전방에 전광판을 함께 설치해 운전자가 본인 차량의 배출가스 농도를 바로 확인할 수 있도록 하여 자발적인 정비·점검을 유도할 계획이다.  아울러, 3개 지점에서는 현재 시범 운영 중인 매연 원격측정장비를 활용해 경유자동차에 대한 매연 농도를 측정한다.  

 


모든 차량 운전자는 이번 점검에 따라야 하며, 점검에 응하지 않거나 기피 또는 방해할 경우 200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배출허용 기준을 초과한 차량은 15일 이내에 차량을 정비·점검하도록 개선 명령을 받는다. 또한, 차량 정비·점검을 하지 않을 경우 최대 10일간의 운행정지처분을 받고, 운행정지 명령에 불응하면 300만 원 이하의 벌금형을 받을 수 있다.

 


금한승 환경부 대기환경정책관은 “이번 자동차 배출가스 집중 단속으로 자동차 배출가스가 미세먼지의 주요 발생원이라는 인식을 높이고 겨울철 미세먼지 발생을 줄이는 데 도움을 줄 것”이라며 노후 경유차에 대한 운행제한, 저공해화 사업등을 함께 적극적으로 추진하여 미세먼지 저감에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NEWS REPORT(www.news-repor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상호명 : 뉴스리포트 NEWS REPORT 사업자번호 : 728-34-00398  발행인 : 정서우 편집인 : 장찬주  청소년보호책임자: 정서우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5-16(국회대로 66길 23) 산정빌딩 7층 ㅣ 이메일 : korea_newsreport@naver.com

대표전화 : 02-761-5501 ㅣ 팩스 : 02-6004-5930 ㅣ 등록번호 : 서울, 아 05234 등록일 : 2018.06.04

뉴스리포트의 모든 콘텐츠(영상, 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와 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8 뉴스리포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