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REPORT] 김미애 “부산시의원 성추행 의혹, 민주당 성인지 감수성 실상 보여줘”

이문중 기자
2020-08-13

김미애 미래통합당 의원./사진제공=미래통합당


[뉴스리포트=이문중 기자] 김미애 미래통합당 의원이 최근 민주당 소속 부산시의원의 식당 종업원 강제추행 의혹에 대해 비판했다.


김 의원은 13일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회의에 참석, “민주당이 겉으로 페미니스트, 성인지 감수성을 말하나 실상은 그렇지 않다는 것을 보여준다”고 말했다. 이번 성추행 의혹 이전부터 안희정 전 충남지사, 오거돈 전 부산시장과 고 박원순 서울시장 등 민주당 인사들이 잇따라 성추행 논란에 연루된 점을 염두에 둔 발언이다.


김 의원은 “횟집 여자종업원의 팔뚝을 잡고 카운터에서 여성 뒤에 서서 어깨에 손을 두르는 장면이 공개됐다. 그러나 해당 시의원은 처음에 뻔뻔하게 부인했다”며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그는 “물의를 빚은 시의원은 그 행위가 성추행인지, 피해 여성의 마음은 어떨지 알지 못했던 것인지도 모르는 것”이라고 분석했다.


김 의원은 “우리 미래통합당은 최근에 성폭력대책특위를 구성했고 국회의원과 보좌진을 대상으로 성폭력 예방 교육을 실시할 것이며 당헌 당규에 이를 명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민주당 부산시당 윤리심판원은 13일 성추행 의혹 시의원을 제명했다고 밝혔다. 논란이 발생한 지 하루 만에 내려진 조치다.


저작권자 © NEWS REPORT(www.news-repor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상호명 : 뉴스리포트 NEWS REPORT 사업자번호 : 728-34-00398  발행인 : 정서우 편집인 : 장찬주  청소년보호책임자: 정서우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5-16(국회대로 66길 23) 산정빌딩 7층 ㅣ 이메일 : korea_newsreport@naver.com

대표전화 : 02-761-5501 ㅣ 팩스 : 02-6004-5930 ㅣ 등록번호 : 서울, 아 05234 등록일 : 2018.06.04

뉴스리포트의 모든 콘텐츠(영상, 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와 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8 뉴스리포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