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REPORT] 민주당 “통합당의 상임위원 명단 제출을 촉구”

이문중 기자
2020-06-25

발언하는 김태년 원내대표. 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이미지./자료제공=더불어민주당


[뉴스리포트=이문중 기자] 더불어민주당이 상임위 명단 제출을 재차 강조하며 통합당을 압박했다.


민주당은 25일 제4차 정책조정회의를 열고 주호영 원내대표의 빠른 결단을 촉구하면서 3차 추경의 6월 임시국회 처리 필요성을 강조했다.


이날 조정회의에 참석한 김태년 원내대표는 “주호영 원내대표의 국회 복귀와 추경심사 참여 결정을 환영한다”며 “6월 국회 일정을 감안하면 오늘이라도 즉시 상임위를 가동해 추경안을 심사해야한다. (주 원내대표는) 상임위원 명단을 정상적으로 제출해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3차 추경은 실직자·저소득층·소상공인 등 취약계층에게 더욱 절실하다”면서 “벼랑 끝에 서있는 국민을 국회가 외면해서는 안 된다. 3차 추경을 반드시 6월 임시국회에서 처리해서 7월 초부터 집행되도록 해야 한다”며 3차 추경안의 조속한 처리를 재차 강조했다.


회의에 동석한 윤관석 정책위 수석부의장도 김 원내대표의 말을 거들었다. 그는 “6월 임시 국회 회기가 일주일 남짓 남은 상황에서 주호영 원내대표는 대북정책과 정의연 문제에 대한 국정조사를 추진 입장을 내놨다. 매우 실망스럽다”고 말했다. 이어 윤 수석부의장은 “미래통합당이 끝내 국민의 명령을 거부한다면 다른 야당들과 함께 필요한 행동에 나설 수밖에 없다”며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이용빈 원내부대표도 통합당에게 상임위 명단 제출을 요구하고 나섰다. 이 부대표는 “코로나19 감염확산과 남북 간 군사적 긴장감 고조로 국민은 불안한 상황이다. 그러나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3차 추경안은 국회에서 잠을 자고 있는 실정”이라고 말했다. 또 그는 “3차 추경의 조기집행은 최전선의 국민이 목 놓아 기다리는 보급품이다민생 안정에도 골든타임을 놓쳐서는 안 될 것”이라고 강조하면서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의 결단을 촉구했다.


저작권자 © NEWS REPORT(www.news-repor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상호명 : 뉴스리포트 NEWS REPORT 사업자번호 : 728-34-00398  발행인 : 정혜미 편집인 : 정연우 청소년보호책임자: 정연우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5-16(국회대로 66길 23) 산정빌딩 7층 ㅣ 이메일 : korea_newsreport@naver.com

대표전화 : 02-761-5501 ㅣ 팩스 : 02-6004-5930 ㅣ 등록번호 : 서울, 아 05234 등록일 : 2018.06.04

뉴스리포트의 모든 콘텐츠(영상, 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와 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8 뉴스리포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