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 김부겸 국무총리 접견 “방역에는 여야가 따로 없다는 생각”

이문중 기자
2021-06-16

김부겸 국무총리와 면담하는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사진제공=국민의힘


[뉴스리포트=이문중 기자]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당선 직후 행보의 일환으로 김부겸 국무총리와 만났다.


이 대표는 16일 국민의힘 당사를 찾은 김 총리와 만나 환영의 인사를 전하면서 “앞으로 여야 간 협치를 이뤄서 진일보한 논의를 할 수 있도록 총리님께서 행정부를 잘 이끌어주셨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어 “코로나라는 국란의 위기 속에서 여야가 협치해야 할 것이 많을 것이며, 방역에 있어 ‘여야가 따로 없다’라는 생각”이라고 강조했다.


이 대표는 또 “방금 송영길 대표님의 교섭단체 대표연설을 경청하면서, 정책적으로 정부에서도 많은 전환의 의지를 갖고 있다는 느낌을 받았다”며 “전환이라는 것은 결국 정부에 성의를 보인 것”이라고 해석했다.


그는 특히 “국민들의 집 걱정을 해소하도록 부동산공급 확대에 있어 긴밀하게 협의해야 한다”면서 “송 대표께서 언급한 청년 문제에 관해서도 우리 당에서 주력하는 부분인 만큼 합의를 도출하면 좋겠다는 말씀과 약속을 드린다”고 했다.


이에 대해 김부겸 총리는 “정부에 있는 동안 이준석 대표와 같은 2030 세대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는데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화답했다. 이어 그는 “백신 접종과 같이 국가적 과제에 여야가 따로 없다며 국민들께서 일상으로 돌아가는데 힘을 합친다는 말을 해줘 감사하다”고 말했다.마지막으로 김 총리는 “정권이 5년마다 넘어가는 시기 마다 정책이 국민의 삶에 손을 놓으면 안 된다면서 여야 모두 동의를 받는 정책을 하고 싶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NEWS REPORT(www.news-repor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상호명 : 뉴스리포트 NEWS REPORT 사업자번호 : 728-34-00398  발행인 : 정서우 편집인 : 장찬주  청소년보호책임자: 정서우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5-16(국회대로 66길 23) 산정빌딩 7층 ㅣ 이메일 : korea_newsreport@naver.com

대표전화 : 02-761-5501 ㅣ 팩스 : 02-6004-5930 ㅣ 등록번호 : 서울, 아 05234 등록일 : 2018.06.04

뉴스리포트의 모든 콘텐츠(영상, 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와 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18 뉴스리포트. ALL RIGHTS RESERVED.